본문 바로가기
세상의 모든 리뷰/사회

덮죽 덮죽 이상준, 골목식당 포항 덮죽 표절인정 프랜차이즈 철수

by 리뷰쏙 2020. 10. 12.

덮죽 덮죽 이상준, 골목식당 포항 덮죽 표절인정 프랜차이즈 철수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나온 경북 포항 덮죽집의 메뉴가 표절했다는 의혹을 받은 음식업체 


'덮죽덮죽'이 12일 공식으로 사과하고 프랜차이즈 사업에서 철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내용의 전말은 먼저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나온 포항 덮죽집이 이슈가 되면서 발생하게 되었다. 


포항 덮죽집 사장님은 오랜 시간 성실하게 요리를 연구하고 있었으며 백종원의 칭찬으로 많은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주었죠.




그런데 방송 한 달 뒤, 이 덮죽을 모방해서 음식을 개발해 사업을 한 프랜차이즈 업체가 나왔습니다. 


이 업체(덮죽덮죽)의 대표는 마케팅에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연상케 하는 문구들을 사용하고 메뉴 역시 흡사하게 나와 있었습니다. 


또한 포항 덮죽집 사장님의 말에 의하면 이미 이 업체는 덮죽에 대한 특허권까지 신청을 한 상태라고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러자 포항 덮죽집 사장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다른 지역에 덮죽집을 오픈하지 않았다"며 "(레시피를) 뺏어가지 말아달라 제발"이라는 글을 올렸다.




사건이 커지면서 누리꾼들의 프랜차이즈 덮죽덮죽 불매 운동에 나서기 시작했고 


이 소식을 들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제작진이 포항 덮죽 표절 논란에 “포항 덮죽집 사장님을 도울 방법을 다각도로 준비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SBS 정우진 PD는 11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덮죽 표절 논란을 인지한 지 일주일 정도 됐다”며 “백종원 대표와 포항 덮죽집 사장님과 협의하면서 여러 경로로 도울 방법을 준비하고 있었다”고 말했으며


“사실 이번 건 외에도 소소하게 비슷한 일이 많았지만, 이번에는 경우가 심하다고 생각돼 조만간 방송으로도 다루려고 준비하고 있다” 


“노력 없이 카피하는 업체들에 경고해야 하지 않을까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렇게 포항 덮죽 표절의혹이 커지면서 소비자의 불매운동과 방송사의 적극적인 협조 덕분인지 오늘(12일) 프랜차이즈 '덮죽덮죽'의 이상준대표는 


12일 홈페이지를 통해 "수개월의 연구와 노력을 통해 덮죽을 개발하신 포항의 신촌's 덮죽 대표님께 너무 큰 상처를 드렸다"고 말했습니다.




이상준 덮죽덮죽 대표는 


"11일 저녁 직접 대표님을 찾아뵙고 사과를 드리는 게 맞는다고 생각해 포항으로 직접 찾아뵈었지만 


대면하시는 것을 힘들어하셔 만나 뵐 수 없었고 송구스럽게도 본 사과문으로 게시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저의 모든 잘못을 인정하며 덮죽덮죽 브랜드는 금일부로 모든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하겠다"며 


"추후에 있어서도 대표님의 상처가 회복될 때까지 노력하겠다"고 사과했습니다.


그러면서 "마땅히 지켜야 할 상도의를 지키지 않고 대표님께 상처를 드린 점에 대해 깊이 반성한다"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덮죽덮죽'을 운영하는 올카인드코퍼레이션 홈페이지는 중단된 상태입니다.


이렇듯 누군가의 노력과 시간을 자본으로 쉽게 뺏으려는 사람들이 있죠... 


'티트리트'의 냥이티 역시 동일 업체에게 횡포를 당했다고 말하며 이 업체의 횡포가 처음이 아니라는 사실이 들어 났습니다.  

댓글6